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건사고
구미경찰서, 번개탄 피워 자살기도자 극적 구조
기사입력: 2017/04/13 [18:17]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 구미경찰서(서장 김한섭) 상림지구대(지구대장 송윤용)에서는 창문틈새를 유리테이프로 붙이고 방안에 번개탄을 피워 자살일 기도한 50대 A씨(남성)를 극적으로 구조했다.
 
4월 13일 새벽 05시 51분경 자살기도자 A씨의 지인B씨가 “며칠 전 직장을 잃고 7천만원대 빚으로 신병을 비관하던 A씨가 집으로 가면서 번개탄을 구입해 자살을 시도 할 것이 걱정된다.”며 112에 신고를 했다.
 
신고자 B씨는 A씨의 이름을 알지만 연락처, 주소를 제대로 알지 못해 다른 지인을 통해 A씨의 휴대전화번호를 파악 후 휴대폰 위치추적으로 자살기도자를 극적으로 구조 했다.


현재 이 남성은 다행히 생명에 지장이 없고 병원 치료 중에 있다.
 
출동 경찰관 도량지구대 박영석 순경은 “국민의 안전을 수호하기 위해 1초라도 빨리 출동 조치하여 국민들의 행복을 지켜드리고 싶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8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