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체기사뉴스방송지역소식인물동정의회소식우리동소식오피니언교육문화독자기고사건사고여행연예3분 건강
편집 2017.10.17 [16:19]
공지사항열린마당기사제보기사검색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경제
사회
환경,건강
스포츠
연예
교육
현장고발
포토뉴스
공지사항
열린마당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미시, "농가무상지원 토양개량제" 행정지도 태만으로 국민의 혈세가 새고있다.
- 일부 농가들의 무책임한 보관관리 또한 한몫을 한 것이다 -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 조홍기 기자] 그동안 수없이 제기되어온 농가에 무상 보급되는 토양개량제 규산 및 석회질비료가 일부 농가들의 보관관리소홀로 또는 무단방치로 소중한 국민의 혈세가 줄줄이 새고 있다는 지적과 함께 일선 행정관청의 안이한 탁상 행정이 국민의 혈세낭비에 한몫을 하고 있다는 비난이 도마 위에 올랐다.

 

그동안 타 지역에서나 심심치 않게 들려오던 소리가 최근에 구미지역에서도 같은 현상이 재연되고 있어 무상지급의 부작용으로 나타나면서 구미시의회에서도 일부 농가들의 토양개량제 취급 소홀이 문제점으로 지적된바 있다고 시 관련부서 관계자는 말하고 있다.

▲     ©경북TV뉴스

(사진 설명) : 구미시 고아읍 대망1리 마을회관 앞 하천변 뚝 길 따라 방치되어있는 규산 및 석회질비료가 찢기고 터져서 뚝과 하천으로 흘러들고 있다.


▲     ©경북TV뉴스


특히, 정부지원으로 무상 공급되어온 토양개량제가 공짜니까 아까울 게 없다는 식의 책임감 없는 사후 보관관리가 소홀하다 못해 아예 방치수준에 이른 것이다.


▲     ©경북TV뉴스

  그로인해 토지개량용 석회질을 밭두렁이나 논두렁이 아닌 하천 뚝 길에 숫자미상(대략 수백여포대 이상으로 추측)을 무단으로 오랫동안 방치되면서 비바람에 찢겨 수많은 규산 및 석회질 포대의 내용물이 그대로 하천으로 흘러들어 토양과 수질오염까지 심각하게 우려되고 있는 실정이다.

 

더욱이 행정관청은 농가에 무상공급 이후 사용이 제대로 이뤄지는지 또는 남은여유분은 보관 관리가 제대로 되고 있는지 등의 사후관리에 좀 더 세심한 행정지도가 필요한 대목이다.

 

그동안 행정기관의 책임감 없는 무관심과 일부 농민들의 공짜의식과 무책임이 맞물리면서 결국은 국민의 혈세만 낭비되는 현상이 초래되고 있다는 비난을 사고 있다.

 

한편, 구미시 관련부서 담당자는 다음과 같은 해명을 하고 있다..

"얼마 전에도 시 의회로 부터 토양개량제 문제가 지적된바 있어 각 읍면동에 공문을 돌려 주의를 당부했다". 고 말하고, "이번 같은 경우 토양개량제가 사용 시기보다 다소 늦게 보급된 데에도 원인이 있다"고 해명하고 있다.

 

과연 위에서 거론된 사후관리 문제점이 공문 한 장 돌린 것으로 일선행정관청의 책임 있는 행정지도를 다 했다고 생각한다면 그 얼마나 무책임하고 후안무치한 해명인가..

 

관련부서 관계자는 공문 한 장으로 탁상해결하려 하지 말고 현장을 발로 뛰며 투철한 사명감으로 책임감 있는 행정지도에 나서야 할 것이다.






기사입력: 2017/09/24 [19:36]  최종편집: ⓒ 경북TVNEWS
 
조홍기 기자 블로그 - blog.daum.net/dbs-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구미시, 농가무상지원 토양개량제 행정지도 테만으로 국민의 혈세가 새고있다.] 구미시, "농가무상지원 토양개량제" 행정지도 태만으로 국민의 혈세가 새고있다. 경북TV뉴스 2017/09/24/
배너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북TV뉴스(www.kbtvnews.co.kr) 제호:경북TV뉴스/ 등록번호:경북아00088/ 등록일자: 2009년3월12일/ 주소:경상북도 구미시 송원 서로 23 일심빌딩302호/ 제보,광고문의 054)476-1333/ FAX 054)476-1333/ 발행,편집인:조홍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홍기 copyright by kbtv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4622jhk@hanmail.net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저작권은 경북TV뉴스가 보유하며, 기사와 사진 등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