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소식
성주
성주참외페스티벌! 참외 체험 즐기러 오세요~!
- 참외공원, 참외품평회, 참외낚시 등 즐길거리 풍성~
기사입력: 2019/05/14 [17:33]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 성주군은성주는 참 즐겁다!! 태봉봉 ~ 참외뿜뿜 이라는 주제로 5. 16() ~ 19()까지 진행되는 2019 성주생명문화축제6회 성주참외페스티벌에서는 참외축제를 부활함과 동시에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참외공원 외 9개 부스를 운영한다. 올해는 4-H회가 운영하는 참외낚시큰참외찾기를 추가하여 더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센터에서 야심작으로 준비한참외공원에서는 참외중심으로 박과류, 초화류 등 다양한 식물을 활용하여 이색 포토존을 조성하고, 옛 추억을 살린 참외원두막에 노랗고 달콤한 참외로 꾸며 볼거리를 제공하며, 어린이 흙놀이 체험공간을 조성하여 미래의 꿈나무들에게 농업을 간접적으로 체험하고 가족이 함께 즐기고 쉴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농촌지도자 성주군 연합회(회장 김윤성)에서 주관하는참외 품평회 전시는 성주 참외의 품질을 비교 평가하고 수준 높은 기술을 공유해 성주 참외 브랜드 가치의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지역 41명의 참외농가들이 출품한 참외를 당도, 색깔, 크기, 육질 등 다양한 평가항목을 기준으로 참외전문가 17명이 심사하여 대상, 금상, 은상, 동상 등을 시상하고 4일간 전시해 세계의 명물 성주참외홍보 극대화로 자긍심 고취 및 소비촉진에 나설 예정이다.

 

참외낚시큰참외 찾기4-H연합회(회장 김기현)가 주관하여 새롭게 시도하는 체험프로그램으로 참외체험존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이, 어른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체험으로 참외낚시는 30명이 5분내에 낚시대로 건진 참외는 가져갈 수 있으며, 큰 참외 찾기는 30명이 에어바운스에 뛰어 들어 2분내에 2개의 참외를 건진 후 2개의 무게 합이 가장 큰 체험객 3명에게 참외를 시상할 예정이다.

 

더불어, 바로 옆 4-H연합회 과일부스에서 체험 후 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체험객들에게 과일주스를 판매할 예정이니 참외낚시큰참외 찾기 후 시원한 과일주스한잔 맛보고 축제를 즐기는 것도 추천한다.

 

참외따기 체험에서는 축제 첫날부터 가족 또는 친구들과 함께 직접 참외를 따고, 맛보고 하여 농부들의 마음을 느껴보는 시간을 가진다.

축제장 인근농가 두 곳에서 체험비 10,000원으로 참외 3kg 직접 수확 하여 가져가는 것으로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색다른 체험을 원하는 인근도시의 유치원 어린이, 가족단위, 친목모임 등 다양한 체험객들이 예약을 통해 사전접수를 하고 있다.

 

우리음식연구회(회장 이순이)에서 주관하는참외소프트아이스크림, 참외스무디 판매에서는 농산물가공지원센터에서 개발한 참외소프트아이스크림 기술을 재현하여 방문객의 더위를 식혀줄 예정이다.

 

참외소프트아이스크림은 동결건조시킨 참외 분말당을 이용하여 천연 참외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으며, 참외스무디는 냉동참외와 우유를 가미한 건강음료로서 관람객들에게 새로운 먹거리를 제공할 것이다.

       

전통민화, 천연염색 체험에서는 별고을민화협의회와 천연염색연구회가 주관하여 한개마을 존에서 손거울 및 브로치에 민화 그리기, 코사지 만들기 등 찾아오는 관람객들에게 체험을 통하여 전통을 보전하고 우리 것을 지키는 의미를 더하며 관람객 축제 참여를 유도할 예정이다.

 

강소농 농특산물 전시판매에서는 강소농자율모임체 6개회 10명이 자체 생산한 약초소금, 아로니아환, 캔탈로프 멜론 등 농산물과 가공품 19점을 전시판매한다. 지역에서 생산한 농산물 가공품을 맛보고 새로운 제품을 체험하여 성주의 우수성을 느껴볼 수 있는 기회이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강소농자율모임체는 자신의 농산물에 자부심을 느끼고 차별화된 농산물을 소비자들에게 널리 알리는 한편 강소농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

 

체험코스를 둘러본 후에는 생활개선회(회장 박덕임)가 운영하는 주막촌에 가서 전통먹거리인 막걸리와 부추전 등을 맛보고 즐길 수 있으며 축제 4일간의 수익금 일부는 장학금으로 기탁될 예정이다.

 

농업기술센터 김정애 소장은더욱 풍성해진 볼거리와 즐거거리로 구성된 성주생명문화축제가 마무리단계로 한창인 만큼 방문객들이 안전하고 편히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마무리점검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성주참외페스티벌! 참외 체험 즐기러 오세요~! 관련기사목록
1/7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