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자치,행정
기획기사] 구미시, 가정의 달 5월 가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역량 집중
▸「아동친화놀이터」개관으로 아동친화 환경 조성 -
기사입력: 2019/05/14 [18:27]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가족행복플라자개관, 운영으로 맞춤형 가족지원서비스 강화

▸「다함께 돌봄터」「공동육아나눔터로 촘촘한 돌봄 환경 구축

▸「육아종합지원센터건립으로 지역밀착형 보육 인프라 확충

 

[경북tv뉴스][기획기사] 구미시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가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역량을 집중한다.

 

아동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성장할 수 있는 사회, 편견 없이 다양한 가족이 더불어 사는 사회, 촘촘한 돌봄 기반이 구축된 사회를 구현한다는 목표다.

 
▲     © 경북TV뉴스

이를 위해 영·유아와 아동을 돌보고 보호하는 것에서 나아가 가족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보육환경을 조성하고, 가족친화적인 사회 분위기 확산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게 된다.

 

특히, 지난해 조직개편을 통해 기존 가족지원과에서 명칭을 변경한 아동보육과는 어린이집과 지역아동센터 등 아동 복지 업무를 중점적으로 맡아 시민 눈높이에 맞는 행정으로 지역사회의 만족도를 높이는 데 주력하고 있다.

 

안전하고 행복한 가족친화도시 구미, 이렇게 만든다.

- 가족행복플라자 개관, 운영으로 건강한 가정 구현

 

6구미시 가족행복플라자개관으로 통합적 가족지원서비스 확충

가족 기능 강화와 다양하고 포괄적인 돌봄서비스 제공을 위한 통합가족지원센터인 구미시 가족행복플라자를 오는 6월 개관한다.

 

구미시 산책길 73(원평동)에 들어서는 가족행복플라자는 삼성전자 임직원 지정기탁금 23억 원과 시비 13억 원 등 총 36억 원을 투자하여 조성되는 곳으로, 다목적 가족체험장, 공동육아나눔터, 어린이 북카페, 맘카페, 수유실, 언어발달교실, 상담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한부모다문화조손 등 다양한 가족에 포괄적 맞춤형 서비스 제공

구미시 가족행복플라자는 다문화를 비롯한 한부모, 조손가정 등 다양한 형태의 가족을 지원하기 위한 생활지원 및 상담, 부부부모교육을 운영한다.

 

가정의 기본생활을 포괄적 ·보편적으로 보장해 사회보장제도의 포용성을 강화하고, 건강한 가족문화를 조성해 모든 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안전하고 행복한 가족친화도시 구미, 이렇게 만든다.

- 일과 육아 병행을 위한 빈틈없는 돌봄 기반 조성 & 돌봄 사각지대 해소


유아와 초등 돌봄 위한 다함께 돌봄터,공동육아나눔터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보편적 돌봄 서비스를 지원하고 부모의 육아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다함께 돌봄터 6월 개소하며, 이웃 간에 자녀를 함께 돌보는 돌봄공동체인공동육아나눔터를 현재 3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지역아동센터 운영 확대와 환경개선, 쾌적한 돌봄 환경 조성

지역아동센터 24개소에 야간 돌봄 5개소, 토요운영 19개소를 추가 지정하여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고, 노후시설에는 환경개선비와 냉난방비를 지원하여 쾌적한 환경을 조성한다.

 

또한, 종사자 교육, 시설 지도점검 강화, 지역아동센터위원회 활성화 등을 통해 아동보호 서비스를 더욱 견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아이돌봄 서비스 영아(0~2) 부모 부담분 추가 지원 방안 마련

2009년 도입된 아이돌봄서비스는 맞벌이 등으로 양육 공백이 발생한 가정에 아이돌보미가 직접 방문해 아이를 돌봐주는 제도다.

 

지금까지는 서비스 이용자들의 소득 수준에 따라 정부지원금을 차등지원했으나, 내년부터 영아(0~2)의 부모부담금 일부를 시비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관련 조례를 제정, 저소득 가정과 다자녀가구의 양육부담을 덜고, 보편적 보육복지를 실현해 나갈 방침이다.

 

안전하고 행복한 가족친화도시 구미, 이렇게 만든다.

-아동에 의한, 아동을 위한 안전하고 차별 없는아동친화도시조성

 

아동 권리 인식개선 강화를 위한 아동 권리교육 활성화

구미시 아동인구는 80,763(193월 기준)으로 전체 인구(420,392)19.2%를 차지하고 있다. 타 시군에 비해 전체 인구대비 아동의 인구비율이 높아 아동의 권리를 보장하기 위한 다양한 아동친화정책을 펼치고 있다.

 

이를 위해 아동권리 인식개선을 위해 자체 양성한 강사(11)를 초등학교, 지역아동센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에 파견하여 4,144명의 아동을 대상으로 163회 아동권리 교육을 실시했고, 올해도 강사 4명을 추가 양성해 아동권리 강화와 내실화에 힘쓸 예정이다.

 

오는 7월에는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아동권리 뮤지컬 '로봇파파' 공연으로 아동권리에 대한 이해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이와 부모가 함께 참여하는 아동친화놀이터조성

유엔 아동 권리 협약에는 모든 어린이의 놀 권리와 차별받지 않을 권리를 명시하고 있다. 지금까지의 아동복지가 아이들의 생존과 안전에 초점을 맞췄다면 앞으로는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아동의 권리를 보장해야 한다.

 

구미시는 아이들의 놀 권리 보장을 위해 아동들이 직접 디자인과 감리에 참여한 아동친화놀이터를 5월 말 개장한다. 국가산업 확장단지에 조성될 아동친화놀이터를 위해 지난해부터 디자인 씽킹캠프와 아동친화놀이터 그림 공모전, 아동친화놀이터 나무심기 등을 진행해 아동의 다양한 의견을 경청하고 수렴하였으며, 아동의 눈높이에 맞춘 놀이공간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보호 종료 아동 위한 자립통합지원센터건립 추진

아동양육시설·공동생활가정 등 보호시설을 퇴소하거나 가정위탁 보호가 끝나는 보호 종료 아동을 위한자립통합지원센터가 건립된다.

 

삼성전자 임직원의 기부금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으로 실시되고 있는 보호아동·청소년 자립통합 지원 사업은 보호아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주거와 경제, 교육 등 종합적인 지원을 통해 사회적응을 돕는 사업으로, 기초자치단체와 협력해 추진한 사례로는 구미가 처음이다.

 

지난 3, 구미시, 삼성전자,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보호아동청소년자립통합지원사업업무협약을 체결하였으며, 삼성전자로부터 45억원을 지원받는다.

 

6세 미만 모든 아동에 아동수당 확대 지급

지난 4'아동수당법' 개정·시행에 따라 올해부터는 소득수준에 상관없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의 아동수당을 지급한다.

 

그동안 아동수당은 소득 상위 10% 가구를 제외한 만 6세 미만 아동에게만 지급됐으나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기획기사] 구미시, 가정의 달 5월 가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역량 집중 관련기사목록
1/7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