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천 포시즌 동호회, 본향원 음악회 펼쳐
“아름다운 색소폰 선율로 조마를 물들이다”
기사입력: 2019/07/11 [16:50]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 김천 포시즌 색소폰 동호회는 11일(목) 문화적 혜택이 부족한 조마면 노인복지시설 본향원을 찾아 색소폰의 아름다운 선율을 들려주며 시설 어르신들의 외로움을 덜어드리고 즐거움과 기쁨을 안겨주었다.

    

이날 공연은 1부 무대‘님과 함께’,‘꽃물’을 시작으로 초청가수 목화씨의

‘번지없는 주막’,‘인생아’ 2부 무대로 아코디언 합주의‘찔레꽃’,‘돌아와요 부산항’ 및 멋진인생’,‘안동역에서’연주와 함께 공연을 마무리 했다.

    

어르신들과 함께 즐기고 느끼기 위하여 손을 잡고 율동과 춤을 함께 하고 아울러 호흡과 박자를 맞추어 합창으로 노래를 부르며 음악으로 교감하고 소통하는 화합의 장을 만들었다.

    

공연에 앞서 본향원 관계자는 “이렇게 멀리 조마까지 봉사를 위해 찾아주신 포시즌 색소폰 동호회 회원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시설에 입소해 계신 어르신들이 힐링의 시간이 되어 즐거운 하루를 보냈으면 좋겠다.”고 했다.

    

정향택 동호회회장은 “시설에 계신 어르신들의 정서적 안정감을 높여주는 작지만 큰 마음을 전달하는 의미있는 음악회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준 회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문화예술 공연 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다.”고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8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