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미시, 겨울철 어려움을 겪는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지원
- 복지사각지대 발굴시스템 위기의심가구 1,525명 실태 조사
기사입력: 2019/12/13 [19:52]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 동 원룸 지역 월세, 공과금 체납 가구 집중 발굴

 

[경북tv뉴스]구미시에서는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취약계층의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계획을 수립하여 20202월까지 집중 추진한다.

 

먼저, 올 연말까지 월세 체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에 대하여 읍면동 복지담당자, 주택관리업체, 아파트관리사무소의 협조로 체납가구에 대한 생활실태조사를 실시하고 특히, 원룸 전수조사를 통해 복지사각지대 발생을 원천 차단한다.

 

또한, 복지사각지대 발굴시스템으로 통보된 위기 의심가구 1,525명에 대해서도 위기 사유를 확인하고 개인의 신청이 없어도 지원을 실시하는 선제적 보호를 강화한다.

 

아울러, 지난 3월 구성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지역사회보장협의체(마을보듬이), 복지 통장 등 지역 단위 인적안전망과 도시가스수도 검침원을 활용한 상시적 위기가구 발굴 체계 구축으로 탄탄한 사회안전망 운영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번 전수조사에서 발굴된 대상자에게는 다양한 복지자원을 활용하여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신속한 긴급지원으로 위기사유를 즉시 해소하고 법적제도적 선정기준을 벗어난 가구에게는 구미시만의 특수시책인 희망더하기사업을 비롯하여 좋은이웃들사업, 공동모금회와 같은 민간복지자원을 연계하여 지원 누락을 방지한다.

 

한편, 복합적 욕구로 인해 체계적인 서비스 연계가 필요할 때에는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하여 지속적인 상담과 모니터링을 통해 안정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기여하고 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겨울에는 생활의 어려움으로 인한 사고가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도록 행정력을 총동원하고 있으며, 약자가 배제되지 않고 모두가 존중과 배려를 받는 살기 좋은 도시 구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미시는 민선7기를 맞이하여 희망을 키우고 한 사람도 소외됨이 없는 포용적 복지도시 건설을 위해 9개 공공기관 사회안전망 MOU체결로 통합 지원체계 구축, 민간기부금으로 위기가구를 지원하는 희망더하기사업, 자발적 인적안전망 명예사회복지공무원 구성, 무연고자의 삶의 마지막을 보듬어 주는 작은장례식등 타 지자체와 차별화된 복지시책으로 시민 행복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7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