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자치,행정
구미시, ‘농업진흥지역내’ 동·식물관련시설 강화대책 강구
- 미활용시설 관리대장 작성 지속적 관리강화 -
기사입력: 2020/05/21 [16:30]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축종별 최소 사육기준 마련

- 태양광발전설치 시설물 미활용 시 공급보류 조치

- ·식물관련시설 설치하여 주목적 사업을 운영하지 않는 시설물 관리 강화

 

[경북tv뉴스] 구미시는 지난 4월 한달 동안 최근 3년간 허가(신고) 대상지 595개소 동·식물 관련시설물에 대한 해당 목적사업으로 활용하고 있는지 점검을 실시하였다. 점검 결과 주목적사업을 형식적으로 운영하거나 주목적 사업으로 이용하지 않는 시설에 대하여 강력한 단계별 조치방안을 마련하여 시설물 관리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식물 관련 해당부서에서는 운영 세부기준을 수립하여 기준에 맞게 적합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하고 목적사업에 맞지 않을 경우 계별 조치방안으로

1단계목적사업에 적합하게 영농을 할 수 있도록 지도

2단계지도 후 목적사업을 적합하게 이용하지 않을 경우 불법농지 원상회복 명령 통보

태양광발전시설에 대한 에너지공단 합동점검 의뢰하여 관련법에 따라 조치

3단계고발 및 행정 대집행까지 할 계획이다.

 

·식물 관련시설 595개소에 대한 점검결과 43%정도는 주목적사업으로 잘 이용하고 있으며, 50%정도는 미착공 또는 공사 중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7%정도는 주목적사업으로 이용하지 않고 있다.

 

이에 구미시에서는 주 목적사업으로 운영하고 있지 않은 시설에 대하여관련부서 합동점검반 편성하여 현장지도 할 계획이다. 목적 사업으로이용토록 현장지도하고 및 주목적사업으로 운영하지 않을 경우 원상회복등 고발될 수 있음을 고지하여 향후에 해당시설로 이용될 수 있도록 지도할 계획이며

 

사업별 운영 세부기준으로는

- ·식물관련시설 설치(신축)시 피해방지 대책으로 건축시 대지경계 이격거리 25m로 강화하고, 농진청 및 산림청 표준설계도서에 준해서신청한 버섯재배사(곤충사육사)만 허가할 방침이다.

- 기간내에 미착공시설물은 착공기간 연장을 불허 및 건축허가(신고) 취소 절차를 이행하고, 착공신고는 하였으나 착수 기간 내 실제 공사에 착수하지 않은 건은 행정절차법에 따른 의견정취 후 허가(신고) 취소할 계획이다.

- ·식물관련시설 목적 외 사용 시설물은 농지법에 따른 계도 후 목적사업 조치 미 이행시 농지 원상복구 명령 및 고발할 계획이다.

- 축사설치 후 목적사업으로 이용하는 최소사육을 단위면적당 적정 사육기준 적용하여 기준두수 10/100이상 사육 기준을 마련했다.

- 태양광발전시설 설치 후 주목적 사업으로 이용하지않을 경우 한국에너지공단 REC 공급보류를 요청할 계획이다.

- 농업진흥지역 건축물 위 태양광발전시설 설치제한 도시계획 조례 특정건축물(·식물관련시설) 이격거리 제한을 통한 입지제한 조례를 개정 검토할 계획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앞으로도 관내 농업 진흥 지역 내 동·식물관련시설을 형식적으로 운영하거나 이용하지 않는 시설물에 대하여 강력한 고발 및 행정조치 할 계획이다.

 
1/7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