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소식
김천
김천시, 범죄 사전예방으로 시민의 안전 책임져
- 어모면, 율곡동 CCTV 설치로 안심귀가거리 조성 -
기사입력: 2020/09/16 [14:15]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조홍기기자]김천시는 셉테드(CPTED, 범죄예방 도시디자인) 환경설계가 적용된 안심귀가거리를 조성하여 시민의 안전을 책임진다.

 

안심귀가거리 조성사업은 민·관 협업체계 구축을 통해 범죄예방환경을 조성하, 여성·아동대상 범죄에 대한 시민안전망 구축 등을 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사업 대상지역에 대한 현장 진단 및 주민의견 수렴을 통해 올해에는 어모면 문화마을, 율곡동 무궁화동산을 선정해 CCTV 10개소 13설치하였으며, 앞으로도 추가로 CCTV를 설치하여안전인프라 구축에 역량집중할 예정이다.

 

김천시는 2016년부터 현재까지 대신동, 평화남산동, 지좌동, 자산동, 어모면, 율곡동 등에 위험성이 있는 구간을 여성아동 안심귀가거리지역으로 선정하여 현재까지 35개소 51대의 CCTV를 설치하여 범죄로부터 안전한 도시 김천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여 왔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서는 우리 시민 개개인의 안전의식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며, 시에서도 적극적으로 이와 같은 안전인프라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키겠다.”밝혔다.

 

 
1/7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