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소식
성주
성주군, 2021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성주미래 100년의 포부 밝혀!!
- “석전경우(石田耕牛)의 의지로 더욱 힘차게 달리겠습니다” -
기사입력: 2021/01/19 [16:11]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남부내륙고속철도성주역유치에 발맞춘 종합발전계획 총력

- 달라지는 성주 도심풍경과 더 나아지는 성주군민의 삶을 위해

 

[경북tv뉴스/조홍기기자]이병환 성주군수는 19()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하여 2021년 군정 주요과제와 추진방침을 밝히고, 신축년(辛丑年) 한 해 석전경우의 의지로 군정활동을 펼치겠다고 다짐했다.

 

이 군수는 지난해 남부내륙고속철도 성주역유치의 사실상 확정, 공모사업, 신규 국·도비 예산 역대 최대 확보, 본예산 최초 5천억원 달성,참외 조수입 2년 연속 5천억원 달성의 뜻깊은 성과를 달성했다.”, 그 동안 군정에 협조해 준 언론인들과 군민들에게 감사의 인사로 간담회를 시작하면서,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변화에 적응해나가며 성주미래 성장 프로젝트를 구상하고, 100년 먹거리 산업 육성에 총력을 다하겠다2021년 군정주요 과제를 발표했다.

 

특히, 2021년 군정 주요 과제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남부내륙철도 성주역 유치가 가시화됨에 따른 종합발전 계획을 그려나가는 것이다. 군은 포스트 남부내륙철도시대를 대비하여 광역교통망 확충, 역세권 배후지역 개발, 수려한 자연경관을 활용한 힐링치유 관광자원개발의 큰 3축의 발전전략을 구상하고, 성장동력사업을 지속 발굴을 해나갈 방침을 밝혔다.

 

그 외 중점 추진과제로는 사통팔달의 광역교통망 구축, 도시재생사업으로 달라지는 성주도심, 미래를 선도하는 농업정책, 찾아오는 문화·관광도시, 환경문제 적극해결로 군민의 기본 삶 보장, 군민의 삶과 밀접한 사업 추진으로 삶의 질 향상 등을 제시했다.

 

이어 이 군수는 기자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군정 주요 현황을 비롯해 다양한 질문에 답변했다.

 

남부내륙고속철도 성주역 유치 향후 추진계획에 관해 큰 관심이 쏟아졌고, 이에 인근 지역과 협력·상생의 방향으로 새로운 관광 권역을 꾸려나갈 기회가 되면 좋겠다.”며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황에 맞춰 간략한 답변을 내놓았다.

 

올해 탈락한 제2차 문화도시 지정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군민들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문화도시 지정 승인기준을 잘 분석하고 보완해서 법정문화도시 지정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답변했다.

 

그 외에도 참외연작으로 인한 토질 저하 해결방안, 3차산업단지 구성계획,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이천환경조성사업의 추진방향과 농업분야

등에 대해서도 심도 있게 답변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대규모 사업 추진과 함께 작은 사업도 하나하나 꼼꼼히 챙기며, 군민들이 진정으로 원하고 필요로 하는 정책을 펼쳐나가겠다.”군민중심, 행복성주의 군정목표를 2021년에도 실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많은 관심을 부탁하면서 간담회를 마무리했다.

 

한편, 간담회 주요 영상은 추후 유튜브 등을 통해서도 볼 수 있다.

 

 

 
1/7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