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소식
김천
김충섭 구단주, 김천상무 첫 경기 현장 찾아 응원!!
- 안산그리너스와 아쉬운 1:1 무승부 -
기사입력: 2021/03/03 [14:37]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조홍기기자]김천상무프로축구단이 '하나원큐 K리그2 2021’첫 개막전을 치렀다.

 

충섭 구단주는 지난 27일 오후4시에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김천상무의 시즌 첫 개막전에 곽 합 국군체육부대장, 배낙호 대표이사와 함께 현장을 찾아 선수들의 경기를 직접 관전하며 첫 승을 응원 했다.

 

지난 23일 김천상무의 힘찬 출발을 알리는 출범식에 이어, 본격적으로 K2 에서 경기를 갖게 된 김천상무는 안산과의 첫 경기에서 지난해 K리그1 상위팀의 면모를 보여주며 좋은 경기력으로 안산을 압도 했지만 결과는 아쉽게도 1:1 무승부를 기록하며 승점 1점을 챙겼다.

 

첫 경기 응원을 위해 안산구장을 찾은 김충섭 구단주는가슴에 김천을 새기고 새롭게 그라운드를 누비는 선수들을 보니 가슴이 벅차 올랐다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최선을 다해 뛰어 준 선수들에게 먼저 수고했다는 말을 전하며, 오늘은 아쉬운 무승부를 기록 했으나 다음 경기에는 반드시 승리를 거머 쥘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선수들을 격려했다.

 

한편, 김천상무의 다음경기는 오는 36() 오후4시에 잠실종합운동장 레울파크에서 서울E랜드와 치르게 된다.

 

 

 
1/7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