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독자기고
구미
[독자기고] 우리집 안전지킴이‘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합시다.
1(하나의 가정에) 1(한대 이상의 소화기․감지기를) 9(구비합시다)
기사입력: 2022/01/05 [15:27]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조홍기 기자] 코로나 19가 우리의 일상생활을 바꾸고 있다. 외부활동이 제한되면서가정에서 생활하는집콕시간이 늘어나 우리집 안전지킴이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하는 작은 실천이더욱 필요한 시기이다.

 

기온이 갑자기 떨어지는 추운 날씨로 인해 겨울철 화재는 난방용품사용으로 인한 화재가 자주 발생한다.

 

지난 5년간 소방청 화재발생 통계를 보면 전체화재 중 주거시설화재가 25%를 차지하며, 화재로 인한 사망자 112주택화재 사망자가 67명으로 59.8%를 차지하고 있어 주택화재로인한사망률이 매우 높은 실정이다.

 

주택화재 피해를 줄이기 위해 단독경보형 감지기를화재예방, 소방시설 설치ㆍ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등을 통해 단독주택과 공동주택(다가구다세대연립주택)에 설치하도록 의무화(201724) 하였다.

 

소화기는 모르는 사람이 없지만,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아직까지 우리에게 생소할 수 있다.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화재가 발생하면 화재발생! 대피하세요.”경보음이 울려 안전하게 대피하도록 도와주는 작은 사이렌 장치이다.

 

구미소방서에서도 지속적인 홍보를 실시하고 있으며, 특히 지역 기업과연계하여 소방관서와 원거리 마을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보급하고 있고사회취약계층을 대상으로도 소화기 보급 및 소방안전컨설팅을 실시하여화재 피해 저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화재는 불시에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다. “설마 우리집에 불이날까?”하는 안전불감증은 이제 버려야 한다. 매일 일어나는 일이 아니기에 무관심할 수 있지만, 주변에 일어나는 안전사고에 대해 다시 한 번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

 

화재가 발생하면 초기에 어떻게 대처하느냐에 따라 그 결과가 천차만별이며 잘못된 대처로 막대한 재산피해를 입기도 하고 소중한 생명을앗아가기도 한다. 이러한 불행을 막기 위해 우리집의 안전을 책임질주택용 소방시설설치에 적극 동참하자!

 

경상북도 구미소방서장 정훈탁

 

 
1/6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