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자치,행정
경북 구미 강소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 중간보고 및 간담회 개최
- 강소특구 육성사업 성과보고, 사업추진 및 협력방안 논의 -
기사입력: 2022/11/18 [16:24]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경북tv뉴스/조홍기 기자] 구미시11. 18() 금오공과대학교에서 김장호 구미시장, 곽호상 금오공대 총장, 윤창배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북지역본부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 구미 강소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 중간보고 및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경북 구미 강소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 성과를 중간 점검하고, 사업 추진방향 및 구미시-금오공대-한국산업단지공단 세 기관 간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경북 구미 강소연구개발특구는 지역의 기술핵심기관을 중심으로 우수한 과학기술 역량을 활용하여 R&D특구를 조성하고, 기술이전·사업화를 통해 지역산업을 활성화하는 사업으로 지난 2020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지정됐다. 특구면적은 총 2.57(78만 평)이며 국립금오공과대학교를 기술핵심기관으로 금오테크노밸리 구미국가산업4단지 및 확장단지 구미하이테크밸리를 배후공간으로 육성 중이다.

 

경북 구미 강소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은 공공기술이전 및 사업화, 연구소기업 설립, R&BD과제 지원, 기술창업육성, 혁신네트워크 육성 및 지역특화기업 성장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공공기술 사업화의 전주기를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2년간 기술이전 71, 연구소기업 설립 19개사, 기술이전사업화 과제지원 22, 신규창업 22개사, 투자연계 약 44억원 등 우수한 성과를 창출했다.

 

김장호 시장은 대내외적인 산업환경의 급격한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역 과학기술 인프라를 기반으로 한 강소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 “구미시와 금오공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각자의 역량을 결집하여 지역 산업 혁신을 이끈다면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 인구 증가 등 많은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1/6

최근 인기기사